즐겨찾기 추가 2020.09.23(수) 14:07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IT/과학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English 日文 中文

홍 부총리 “ 8·4 공급대책 나름의 성과…수도권 매수심리 진정”

“서울 주요 아파트 실거래가 하락…흔들림 없는 정책 추진시 안정세 공고해 질것”

2020-09-09(수) 10:20
사진=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8일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제6차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를 주재,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기획재정부)
[신동아방송= 박대영 기자]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하 홍 부총리)은 8일 “8·4 공급대책 이후 1개월이 지난 현재, 나름의 성과가 나타나고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에서 “8월 5주 아파트 매매가격은 서울의 경우 2주 연속 0.01%, 강남 4구는 4주 연속 오름세가 멈춤에 따라 7월 첫주 이후 8주간 지속된 가격상승률 둔화로 6월 첫주차 상승률 수준으로 안정화됐다”고 밝혔다.

이어 “8월 5째주 아파트 전세가격 상승률도 4주 연속 오름세가 둔화돼 6월 3주차와 유사한 수준을 나타내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최근 실거래 통계 확인 결과 가격 상승 사례도 있으나 상당 지역에서 가격이 하락한 거래도 나타나는 등 시장에서 쏠림 현상이 많이 완화됐다”고 진단했다.

최근 서울 주요지역 아파트 실거래가 하락 거래 사례를 보면 7월 초 28억5000만원에 달했던 서초 반포자이는 8월 중 24억4000만원으로, 11억5000만원의 송파 리센츠는 8월 중 8억9500만원으로 실거래가가 하락했다.

또 7월중 14억원에 거래되던 마포래미안푸르지오 3단지는 8월초 11억으로 하락했고 7월초 6억8000만원이던 노원구 불암현대는 8월초 5억9000만원으로 하락했다.

홍 부총리는 “주택시장 안정이 확고하게 자리 잡기 위해서는 가격지수뿐 아니라 시장의 기대심리 변화도 매우 중요한 변수”라며 “과열 양상을 보이던 서울·수도권의 매수 심리가 8월 들어 관망세로 돌아서며 진정되는 분위기”라고 설명했다.

실제 매매심리지수는 7월 1주 111.5에서 8월 5주 104.9로 5.9% 수준 하락하면서 매수우위에서 균형치인 100으로 근접했다.

홍 부총리는 “법인부동산 과세 강화정책 영향으로 최근 법인이 보유하던 아파트 매물이 늘고 있으며 이 같은 추세는 앞으로도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며 “등록임대주택 중 연말까지 46만8000호가 자동말소될 예정이며 이 중 상당수는 시장에 매물로 공급될 가능성이 있다”고 기대했다.

이어 “그동안 발표한 부동산 정책을 흔들림 없이 추진할 경우 시장의 기대심리가 안정되면서 가격 안정세도 더욱 공고해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주택공급 확대와 관련 정부는 지난 8·4 공급대책을 통해 서울권역 13만2000가구를 포함, 향후 수도권에 총 127만가구 공급계획을 제시한 바 있다. 이 중 공공택지를 통해 84만5000가구를 공급하며 그 중 37만가구를 2022년까지 집중 공급할 예정이다.

홍 부총리는 “37만가구 중 분양물량은 24만가구에 달해 무주택자의 내 집 마련 기회가 확대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금번 수급대책이 현장에서 확실히 실행돼 투기 및 불법행위 근절과 실수요자 보호 조치가 제대로 작동되도록 총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서는 3기 신도시 등 사전청약 추진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홍 부총리는 “국민들께서 안정적인 주택공급을 체감하실 수 있도록 2020~2022년 공급되는 24만가구 분양주택 중 총 6만가구를 사전청약을 통해 조기 공급하겠다”고 밝혔다.

2021년 3만가구 사전청약계획에 따르면 인천 계양 일부(1100가구)는 내년 7~8월, 남양주 왕숙2 일부(1500가구)는 9~10월, 남양주 왕숙 일부(2400가구)·부천 대장 일부(2000가구)·고양 창릉 일부(1600가구)·하남 교산 일부(1100가구) 등은 11~12월 사전청약이 실시된다.

또한 8·4 공급대책에 포함된 태릉CC는 2021년 상반기 교통대책 수립 후, 과천청사부지는 청사활용계획 수립 후, 캠프킴은 미군반환 후 구체적인 사전청약계획을 발표할 예정이다.

홍 부총리는 “사전청약 대상지인 3기 신도시는 지난 8월 6일 홈페이지 개설 한 달 만에 60만명 이상이 방문하고, 12만명을 넘어서는 국민들께서 ‘청약일정알림 서비스’를 신청하는 등 높은 기대와 관심을 확인했다”며 “신도시 5곳 모두 지구지정을 완료하고 도시기본구상을 마련하는 등 사전청약 일정에 맞춘 후속 조치를 차질없이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3기 신도시 입주를 희망하는 가장 큰 이유로 편리한 교통을 꼽은 만큼 적기에 교통인프라가 완비될 수 있도록 광역교통개선대책 확정 및 공공기관 예비타당성 조사 등 후속 절차를 신속하게 추진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박대영 기자 dnfi8101@gmail.com
        박대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사명:(주)신동아방송 경북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02766 / 최초등록일:2013 년 5월 26일 / 제호:신동아방송·SDATV / 발행인·편집인:이신동
본사: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 70 (양재동) / 홈페이지:www.sdatv-gb.co.kr
전화:(02)846-9300 / 팩스:(0505)300-8014 / 이메일:sdatv@sdatv.co.kr /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책임자:이덕기
(주)신동아방송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